청년의 목소리로 국외문화재를 알리다

청년의 목소리로 국외문화재를 알리다

이데일리 2022-08-06 11:01:32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문화재청과 국외소재문화재재단은 지난 4일 서울 종로구 국립고궁박물관 강당에서 전국 35명의 청년과 함께 ‘국외문화재 청년 서포터즈’를 위촉하는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국외문화재 청년 서포터즈’는 우리 문화재를 올바로 지키기 위한 ‘국외문화재 청년 홍보대사’ 역할을 하게 된다. 올해 말까지 문화재청, 국외소재문화재재단과 함께 세계 속 우리 문화재의 가치를 널리 알리는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2022 국외문화재 청년서포터즈’ 위촉식에서 청년서포터즈들과 김계식 국외소재문화재재단 사무총장(왼쪽 아래서 네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국외소재문화재재단).

Copyright ⓒ 이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