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의 왕', 몬트리올 판타지아 필름 페스티벌 공식 초청

'돼지의 왕', 몬트리올 판타지아 필름 페스티벌 공식 초청

조이뉴스24 2022-07-05 11:35:53

3줄요약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티빙 오리지널 '돼지의 왕'이 몬트리올 판타지아 필름 페스티벌에 공식 초청됐다.

매 해 여름, 캐나다 몬트리올 지역에서 개최되는 '판타지아 필름 페스티벌(Fantasia Film Festival)'은 1996년에 시작해 올해 26번째를 맞은 북미지역 최대의 장르 영화제다. 올해는 7월 14일부터 8월 3일까지 개최되며, 전 세계에서 출시된 수준 높은 장르물들이 이 곳을 통해 공개되고 시상식이 진행되기도 한다.

티빙 오리지널 '돼지의 왕' 메인 포스터 [사진=티빙]

스튜디오드래곤이 제작한 '돼지의 왕'은 연상호 감독이 제작한 동명의 장편 애니메이션이 원작이다. 원작의 거친 분위기와 고유한 결은 유지하되, 12편의 에피소드에 맞게 각색되었고 세련된 영상미를 더했다. 지난 3월, 티빙을 통해 독점 공개되며 원작의 팬들과 시청자들에게도 호평 세례를 받은 바 있다.

판타지아 필름 페스티벌 측에서는 "드라마 시리즈 초청은 최초 사례여서 고민이 많았고, 내부 논의 끝에 '돼지의 왕' 4개 에피소드를 연속 상영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하며 "판타지아에 '돼지의 왕'을 소개할 수 있어 무척 기대된다"고 전했다. 이어서 판타지아 측은 돼지의 왕에 대해 "매혹적이고 반전을 거듭하는 액션물"이라 소개하며 "이 시리즈는 훌륭한 영상미와 내러티브 뿐만 아니라, 일평생 트라우마로 남긴 학교폭력과 계급 투쟁을 논하며 감동을 선사한다"라고 평했다.

스튜디오드래곤 김경규 프로듀서는 "북미 최대의 영화제를 통해 '돼지의 왕'을 다양한 관객에게 소개할 수 있어 기쁘다"고 전하며 "오는 7월 말 행사에 직접 참석해 관객 및 저널리스트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질 것"이라 전했다.

스튜디오드래곤이 제작한 '돼지의 왕'은 무참한 학교 폭력을 함께 경험한 두 아이가 각각 연쇄 살인마와 강력계 형사로 성장하게 되고, 이들이 다시 조우하게 된 이야기를 다룬다. 20년 전 친구에게 메시지를 남기는 것으로 본격적인 행보를 펼쳐나가는 살인마와 그 친구를 쫓아야만 하는 형사, 그리고 이들을 바라보는 제3의 인물까지. 베일에 가려져있던 과거의 일들이 세상 밖으로 드러난다. '돼지의 왕'은 학교에서 형성되는 계급과 갈등, 이러한 관계에 영향을 받아 변모하는 인간들의 삶을 보여주며 '진짜 괴물은 누구인가?'에 대한 물음을 던지며 시청자들을 몰입하게 만들었다.

한편, K콘텐트의 국제적 위상이 올라감에 따라 스튜디오드래곤이 제작한 드라마를 향해 전세계 페스티벌에서의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3월에는 프랑스 릴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의 드라마 시리즈 축제인 '시리즈 마니아'에서 '우월한 하루'를 온라인 상영작으로 공식 초청했으며, 뒤이어 4월에는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에 '괴이'가 비경쟁 부문으로 초청된 바 있다.

Copyright ⓒ 조이뉴스2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