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마르코스, 식량 위기 경고…"쌀·옥수수 생산 늘려야"

필리핀 마르코스, 식량 위기 경고…"쌀·옥수수 생산 늘려야"

연합뉴스 2022-07-05 10:00:31

3줄요약

농업부 관료들과 만나 '수입 의존도 축소·가격 안정화' 강조

지난달 30일 취임 선서를 하는 페르디난드 마르코스 필리핀 대통령 지난달 30일 취임 선서를 하는 페르디난드 마르코스 필리핀 대통령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하노이=연합뉴스) 김범수 특파원 = 페르디난드 마르코스 필리핀 대통령이 식량 부족 사태를 경고하면서 농업 생산 증대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5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마르코스 대통령은 전날 농업부 고위 관료들과 만나 쌀과 옥수수 등 식량 생산을 늘리기 위해 모든 조치를 다하겠다고 밝혔다.

마르코스는 전세계적인 식량 부족 사태가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는 가운데 향후 국내에 미칠 영향과 수입 의존도를 줄이기 위해 이같이 나설 거라고 강조했다.

그는 "전세계 모두가 식량 위기에 대비하고 있다"면서 "따라서 우리도 무엇을 할 수 있는지에 대해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식량 가격의 안정화에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마르코스는 지난달 30일 대통령에 공식 취임했다.

앞서 그는 당선인 시절에 식량 부족 및 가격 급등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생산을 늘려야 한다면서 본인이 직접 농업장관을 맡겠다고 밝힌 바 있다.

아울러 대선 유세 기간에는 쌀 수입을 전면 개방하고 식량 부족 등 비상시에만 정부의 개입을 가능케 한 관세법 개정을 공약으로 내걸었다.

또 쌀값을 기존 가격에 비해 절반 정도 내려간 ㎏당 20페소(477원)로 안정화시키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필리핀은 인플레이션이 심화하는 가운데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까지 겹치면서 식량 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필리핀은 세계에서 두번째로 많은 쌀을 수입하는 나라다.

bumsoo@yna.co.kr

Copyright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