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출연 '가면토론회', 2회만에 방송 중단…다시보기 삭제

이준석 출연 '가면토론회', 2회만에 방송 중단…다시보기 삭제

조이뉴스24 2022-01-19 08:54:52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출연한 '가면토론회'가 방송 2회 만에 종영됐다.

JTBC는 지난 18일 "신규 파일럿 예능 '가면토론회'가 2부작으로 방송을 마무리했다"라고 알렸다.

'가면토론회'가 2회 만에 종영됐다. [사진=JTBC]

출연자의 신원이 밝혀지면서 익명의 패널이 논리로 토론을 벌인다는 포맷 특성상 방송을 지속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는 것. 이에 따라 기존 녹화분은 방송이 되지 않으며, 다시 보기 서비스도 중단됐다. '가면토론회' 공식 홈페이지 역시 삭제됐다.

지난 5일과 12일 방송된 '가면토론회'는 가면으로 정체를 숨긴 논객들이 3 대 3으로 토론을 벌이는 프로그램이다.

사회적으로 의견이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는 문제를 두고 각 입장을 대변하는 3인이 한 팀이 되어 총 6명의 선수가 3:3 토론에 임했다. 이름, 나이, 직업, 얼굴 등을 숨긴 이들은 신상 노출의 우려로 하고 싶은 말을 솔직하게 표현하지 못하거나, 사회적 위치에 따라 받아들여지는 말의 무게가 달라지지 않도록 가면을 썼다.

하지만 '마라탕'이라는 이름의 참가자가 이준석 대표로 드러난 것. 이준석 대표는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에 대해 비난성 발언을 했고, 국민의당은 JTBC 측에 "제작진과 출연진을 상대로 선거방송심의와 공직선거법에 따른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는 내용의 공문을 보냈다.

Copyright ⓒ 조이뉴스2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1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