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포] '제로탄소 태양도시', 타이저우 하이링구 신에너지 꿈 향해 무한 질주

[르포] '제로탄소 태양도시', 타이저우 하이링구 신에너지 꿈 향해 무한 질주

뉴스핌 2022-01-14 13:23:28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2030년 탄소 피크, 2060년 탄소 중화'.

중국이 목표하고 있는 탄소 저감 목표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탄소 피크와 탄소 중립이 경제 사회 발전 과정의 일대 변혁이다"며 "중국은 저 탄소 발전을 기반으로 한 생태 문명 건설에 국가적 역량을 집중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시진핑 주석이 저탄소 발전을 강조하면서 중국에서는 신에너지 친환경 분야가 가장 뜨거운 투자 대상으로 부상했다. 

장쑤(江蘇)성 타이저우(泰州) 하이링(海陵)구 신에너지 산업 단지. 코로나19 산발적 확산으로 불안감이 여전한 2021년 12월 16일, 뉴스핌 기자가 찾은 이곳 산업 단지는 중국의 친환경 생태 녹색 발전의 비전을 집약해 놓은 곳이었다.

신 에너지 산업 단지 전시룸은 국제 산업 박람회 전시장 처럼 커다란 규모에 각종 테마와 기업 별 친환경 경영 활동을 소개하고 있었다. 이곳 안내원은 타이저우 하이링구 신에너지 단지는 산학련 일체화로 제조와 응용, 플랫폼에서 우세를 발휘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타이저우 하이링구 산업 단지는 '태양속의 도시 프로젝트'를 앞세워 '탄소 제로' 도시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태양광 산업 체인망이 집적돼 있고 태양광 분야 프론티어 기업과 기술 선도 기업들이 촘촘히 연결돼 공고한 산업 협력 체제를 구축하고 있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장쑤성 타이저우시의 하이링 태양광 산업 전시관 전경. 이곳에서 타이저우가 추진하는 '제로 탄소, 태양 도시' 꿈이 영글어 가고 있다.  2021년 12월 16일 뉴스핌 촬영.    2022.01.14 chk@newspim.com

"타이저우시 신에너지 산업 단지는 2010년에 건립됐어요. 총면적은 30.9 평방킬로미터에 달합니다. 타이저우시가 중점 육성하는 신에너지 특색 산업 단지입니다". 산업 단지 책임자는 이렇게 개요를 설명한 뒤 태양광 전지 연구및 공장과 동력및 저장 전지, 신에너지 장비 제조 등에 특화된 단지라고 소개했다.

단지 내를 둘러보다 보니 룽지고빈 등 중국 증권시장에서도 신에너지 태양광 분야 간판 기업으로 이름을 날리는 기업들이 다수 이곳 단지에 입주해 있었다. 룽지고빈 외에도 진넝(錦能), 이다오 신에너지(一道新能源), 하이요우웨이(海优威) 등 친환경 분야 업계 선발 기업들 상당수가 이곳 하이링구 신에너지 산업 단지에 둥지를 틀고 있었다.

코로나19가 기승을 부리기 시작한 2020년에도 하이링구 산업단지는 방역 활동에 철저를 기하면서 기업 유치를 비롯한 일상 활동을 멈추지 않았다. 친 환경 분야 우량 기업을 중심으로 산업 공급망을 강화하기 위해 기업 유치에 열을 올렸다.

그동안 신에너지 분야 중국 10강 기업들이 앞다퉈 하이링구 친환경 산업 단지 입주를 위해 문을 두드렸다. 룽지고빈과 이다오신에너지 업계의 대표적인 스타 기업들이 진입했다. 산업 단지는 2021년 하이링 선전 산업 단지 공동 투자 설명회를 개최해 중국 안팎으로 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장쑤성  타이저우 친환경 신에너지 태양광 기업 이다오신넝위안 공장에서 종업원들이 태양광 기판 작업을 수행하고 있다.  2021년 12월 16일 뉴스핌 촬영.   2022.01.14 chk@newspim.com



2021년 기준 타이저우 하이링구 친환경 산업 단지는 태양광 기업 23개 사를 유치, 총 147억 위안에 달하는 투자 실적을 올렸다. 단지내 산업 공급망 체계의 실현율은 95%로 높아졌다.

하이링구 친환경 단지는 중국 '쐉탄(2030년 탄소 피크와 2060년 탄소 중립)' 목표를 선도해 나가는 지역중 한 곳이다. 하이링구 단지는 2023년 태양광 전체 산업 체인 규모를 400억 위안 규모로 늘리고 국가 목표 보다 5년 빠른 2025년까지 탄소 배출 총량을 최대치에서 감소세로 줄이겠다는 내용의 신 단계 목표를 향해 질주하고 있다.

'도시 도처에 태양광이 환하게 비추고 집집 마다 탱양광 전기를 사용한다. 사람들은 태양광으로 더 안락한 일상 생활을 누린다'. 타이저우시 관계자는 이날 시내 음식점에서 뉴스핌 기자와 오찬을 함께 하면서 타이저우 태양광 도시 실현 목표와 비전에 대해 이렇게 설명했다.

타이저우 하이링구는 '태양속의 도시 거실'이라는 태양광 응용 시범 프로젝트를 추진중이다. '태양 도시'는 제로 에너지 저 탄소 도시를 건립하는 친 환경 신에너지 프로젝트다. 타이저우 시 관계자는 태양 속 도시, '제로 탄소' 도시 건립 프로젝트에 총 5억 달러가 투입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장쑤성 타이저우 하이링구 산업단지 원내 전경. 2022.01.14 chk@newspim.com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Copyright ⓒ 뉴스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