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신 나온다고"… 기시다, '9년 빈집' 총리 공관 입주

"귀신 나온다고"… 기시다, '9년 빈집' 총리 공관 입주

머니S 2021-12-08 05:48:00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귀신이 출몰한다'는 소문이 제기된 총리 공관에 입주한다.

지난 7일 일본 방송매체 NHK에 따르면 기시다 총리는 이번 주말 현재 거주하고 있는 도쿄 아카사카 중의원 숙소에서 퇴거한 이후 공관에 입주할 예정이다. 기시다 총리가 공관에 입주하는 이유는 의원 숙소에서 집무 공간까지 오고 가는 데 드는 경비를 줄이기 위해서다.

일본 총리가 공관에 입주하는 것은 지난 노다 요시히코 전 총리 이후 9년 만이다. 지난 2012년 12월 집권한 아베 신조 전 총리와 그의 후임자인 스가 요시히데 전 총리는 공관에 입주하지 않았다.

일본 총리 공관은 지난 1932년 이누카이 쓰요시 전 일본 총리가 암살된 이후 귀신이 출몰한다는 소문이 끊이지 않았다. 실제로 스가 전 총리는 지난 2013년 관방장관으로 재임하던 중 "(귀신 출몰에 대한) 여러 가지 소문이 있는 것은 사실"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Copyright ⓒ 머니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