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오미크론 대규모 확산 가능성...감시 시스템 강화” 경고

WHO “오미크론 대규모 확산 가능성...감시 시스템 강화” 경고

데일리안 2021-11-29 20:12:00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설치된 코로나19선별진료소 앞을 시민들이 지나가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설치된 코로나19선별진료소 앞을 시민들이 지나가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세계보건기구(WHO)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이 전 세계적으로 매우 큰 위험 요인이 되고 있다고 경고했다.


2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AFP 통신은 WHO가 이날 “오미크론으로 인해 코로나19의 대규모 확산이 일어날 경우 결과가 심각할 수 있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WHO는 “오미크론이 많은 수의 돌연변이를 지닌 매우 다른 변이”라며 ‘그것(돌연변이)의 일부는 우려스럽고 면역 회피 가능성과 더 높은 전염성과 관련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오미크론이 전 세계적으로 더 확산할 가능성이 크다고 우려했다.


WHO는 “현시점까지 오미크론 변종과 연관된 사망 사례는 보고된 바 없다”면서도 오미크론이 이전 변이보다 전염성이 더 강하다면 환자 수 급증과 보건 시스템 압박을 야기해 사망자가 증가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따라 WHO는 오미크론이 어디에서, 얼마나 빨리 확산하는지 명확히 알기 위해 각국에 감시 시스템을 강화할 것을 요구했다. 취약 계층을 중심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가속할 것도 당부했다.


다만 WHO는 오미크론이 이미 아프리카 외의 여러 지역에서 보고되고 있는 만큼 아프리카를 겨냥한 각국의 여행 제한 조처에는 반대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