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D 애덤 프레이저 트레이드, 김하성에게는 기회

SD 애덤 프레이저 트레이드, 김하성에게는 기회

일간스포츠 2021-11-28 08:05:43

애덤 프레이저. 사진=게티이미지

애덤 프레이저. 사진=게티이미지

 
샌디에이고 파드리스가 올스타 2루수 애덤 프레이저를 트레이드 카드로 활용했다.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에게는 기회다.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ESPN은 28일(한국시간) "샌디에이고가 애덤 프레이저를 시애틀 매리너스에 보내고, 유망주 투수 레이 커와 외야수 코리로지어를 받는 2대1 트레이드를 했다"라고 전했다.  
 
2016시즌 피츠버그 파이리츠에서 데뷔한 프레이저는 올 시즌 첫 98경기에서 타율 0.324를 기록하며 이 부문 내셔널리그(NL) 상위권을 지켰다. 2루수 부문 올스타도 선정됐다.  
 
포스트시즌 진출을 노리고 있던 샌디에이고는 트레이드 마감을 앞두고 프레이저를 영입했다. 유망주 2명을 내줬다. 한국인 빅리거 김하성의 입지는 좁아졌고, 출전 기회도 줄어들었다.  
 
하지만 프레이저는 샌디에이고 이적 후 나선 57경기에서 타율 0.267에 그쳤다. 샌디에이고는 NL 서부 지구 3위에 그치며 포스트시즌 진출에 실패했다.  
 
샌디에이고는 지난해 스토브리그에서 즉시 전력감 영입에 주력했다. 하지만 프레이저를 팔고, 유망주를 영입했다. 스토브리그는 이제 막 시작했고, 내야 보강 가능성도 있다. 하지만 프레이저의 이적은 김하성에게는 희소식이다.  
 
김하성은 유격수·2루수·3루수를 모두 소화할 수 있다. 데뷔 시즌(2021) 다소 아쉬웠던 타격 성적도 내년에는 더 나아질 것으로 보인다. 주전 도약 가능성도 있다.  
 
안희수 기자 an.heesoo@joongang.co.kr 

Copyright ⓒ 일간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