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위 등극 '유체이탈자' 윤계상, 1인 7역 역대급 연기력

1위 등극 '유체이탈자' 윤계상, 1인 7역 역대급 연기력

일간스포츠 2021-11-25 15:35:45

윤계상이 연기 능력치를 또 한번 경신했다. 
 
지난 24일 개봉한 영화 '유체이탈자(윤재근 감독)'가 전체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른 가운데, 화끈한 액션으로 카타르시스를 선사한 윤계상의 연기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유체이탈자'는 기억을 잃은 채 12시간마다 다른 사람의 몸에서 깨어나는 강이안(윤계상)이 모두의 표적이 된 진짜 자신을 찾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추적 액션물이다.
 
윤계상은 서스펜스 가득한 스토리 속에서 무자비하면서도 군더더기 없고 각 잡힌 액션을 보여줬다. 자신이 누구인지 알지 못하는 상황에서 본능적으로 행하는 액션은 재미를 더했고, 점차 자신을 찾아가며 펼치는 액션은 프로페셔널한 매력과 함께 짜릿한 타격감을 선사했다. 윤계상은 모든 액션 장면을 대역 없이 직접 소화했다.
또한 12시간마다 몸이 바뀌는 상황에서 당황스럽고도 두렵지만 자신을 찾기 위해 애쓰는 강이안의 감정을 섬세하게 그려냈다. 이는 작품에 흡인력을 더했고, 관객들이 이야기에 함께 빠져들게 만들었다. 윤계상 특유의 차분한 목소리와 다채로운 표정 연기는 복합적인 감정들을 디테일하게 전달하며 관객들을 납득시켰다.
 
이에 더해 가장 화제가 되고 있는 1인 7역의 미러 연기는 압도적인 그의 연기력을 증명하며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12시간마다 다른 사람의 몸에서 깨어난 강이안을 연기하기 위해 강이안 본체는 물론, 각기 다른 인물들에 녹아들어 능수능란하게 스토리를 이끌어갔다.
 
'유체이탈자'를 통해 새로운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키며 화제의 중심에 선 윤계상은 최근 올레tv x seezn 오리지널 '크라임 퍼즐'에서 주인공 한승민 역할을 맡아 또 다른 진실을 추격하며 특유의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앞으로 윤계상이 보여줄 연기들에 대중들은 물론 업계 관계자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박상우 기자 park.sangwoo1@joongang.co.kr 


Copyright ⓒ 일간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