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형' 이수근, 보이스피싱 전화에 "잔고에 27억 있다" 거짓말로 맞대응

'아형' 이수근, 보이스피싱 전화에 "잔고에 27억 있다" 거짓말로 맞대응

머니S 2021-10-17 08:21:12

이수근이 보이스피싱 전화를 받은 경험담을 전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 302회에서는 드라마 '펜트하우스'에 출연한 배우 진지희, 최예빈, 김현수가 출연했다.

이날 최예빈은 데뷔 전 검사 사칭 보이스피싱 전화를 받은 경험을 고백했다. 그는 1시간 동안 전화를 한 후 전 재산인 90만원을 빼앗겼다고 밝혀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이수근도 보이스피힝 경험담을 공개했다. 그는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 촬영 중 전화를 받았다. 그는 "잔고가 얼마냐고 해서 27억이 있다고 했더니 (상대방이) '너 알지 지금?'하고 끊어버렸다"라며 "(알아차리니) 자기가 화가 난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민은 "들키면 욕하고 끊는다"고 했고 이수근은 보이스피싱을 모두 조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Copyright ⓒ 머니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6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