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공원 '메가트론'에게 손가락 욕 날린 남성의 최후

놀이공원 '메가트론'에게 손가락 욕 날린 남성의 최후

레드프라이데이 2021-09-28 02:23:54

얼마 전 중국 베이징에서는 세계 최대 테마 파크가 문을 열었습니다. 바로 유니버설 스튜디오(환추잉청)입니다. 개장일 입장권은 온라인 예매 사이트를 열자마자 1분 만에 매진되었죠. 입장권 가격은 최소 418위안이며 VIP 티켓은 1,200위안에 달하는데요. 암표상까지 기승을 부리며 티켓 가격은 천정부지로 치솟았죠. 그리고 얼마 전 누구나 한 번쯤은 꼭 가고 싶어 하는 베이징의 유니버설 스튜디오에서 촬영된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 영상은 논란까지 불러일으켰는데요. 과연 어떤 영상일까요?

베이징 유니버설 스튜디오의 테마 중 하나는 바로 '트랜스포머'입니다. 이곳에는 트랜스포머의 메인 빌런인 디셉티콘의 리더 '메가트론'의 모습을 본떠 만든 로봇이 있었는데요. 이 로봇은 많은 사람들이 줄을 서서 함께 사진을 찍는 포토 스팟 중의 하나라고 합니다. 

영상 속에서 한 남성도 메가트론과 사진을 찍기 위해 기다렸는데요. 자신의 차례가 되자 이 남성은 가운데 손가락을 들어 메가트론에게 무례한 제스처를 취했습니다. 이후 그는 사진을 촬영하기 위해 깔깔거리며 로봇 앞으로 갔습니다. 

그러나 메가트론은 순순히 사진을 찍어주지 않았습니다. 이 남성의 무례한 행동에 분노한 것이었죠. 그리고 '당신의 행동은 너무 무례합니다. 아버지와 어머니가 예의 바르게 행동하라고 가르치지 않았나요? 비열한 인간. 당신과 사진 찍고 싶지 않습니다'라고 말하며 이 남성과의 사진 촬영을 거부했습니다. 

이 영상은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서 큰 화제가 되었는데요. 실제로 이 장면을 목격한 네티즌은 '저 남자는 자기 잘못도 모르고 계속 웃기만 했음'이라는 반응을 보였으며,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너무 무례하다' '아무리 로봇이라도 저런 행동은 아닌 것 같아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한편 메가트론의 반응은 인공지능이 아니라 유니버설 스튜디오의 직원들에 의해 나온 것이라고 하는데요. 보통은 메가트론 및 다른 로봇들은 트랜스포머 시리즈에 나오는 대사를 포함한 반응을 자동으로 하지만 이 경우에는 사람의 조작이 들어갔다고 합니다. 한편 이 영상이 화제가 되자 앞으로 많은 사람들이 로봇의 반응을 보기 위해 일부러 무례한 행동을 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도 나오고 있습니다.

Copyright ⓒ 레드프라이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1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1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