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조작 논란' 사과 "모두 다 사실…변명 없이 잘못했다" [전문]

함소원, '조작 논란' 사과 "모두 다 사실…변명 없이 잘못했다" [전문]

엑스포츠뉴스 2021-04-08 18:59:45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조작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고개를 숙였다.

함소원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맞습니다 모두 다 사실입니다. 저도 전부 다 세세히 낱낱이 개인적인 부분들을 다 이야기하지 못했습니다. 잘못했습니다. 과장된 연출 하에 촬영하였습니다. 잘못했습니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이날 '아내의맛' 제작진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함소원과 관련된 일부 에피소드에 과장된 연출이 있었음을 시인했다. 이어 "제작진은 시청자 여러분들의 지적과 비판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아내의 맛’을 13일을 끝으로 시즌 종료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함소원 또한 "변명하지 않겠습니다. 잘못했습니다. 친정과도 같은 '아내의 맛'에 누가 되고 싶지 않았기에 자진 하차 의사를 밝혔고, 그럼에도 오늘과 같은 결과에 이른 것에 대해 진심으로 안타깝고 송구한 마음"이라고 사과했다.

앞서 함소원은 '아내의맛'에 3년간 출연하며 중국인 남편 진화와의 결혼 생활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그러나 시부모의 하얼빈 별장 조작, 통화 상대 조작 등 여러 조작 의혹에 휩싸이며 논란을 빚었다.

한편, '아내의맛'은 오는 13일을 끝으로 시즌을 종료한다.

이하 함소원 입장 전문.

맞습니다 모두 다 사실입니다.
저도 전부 다 세세히 낱낱이
개인적인 부분들을 다 이야기하지 못했습니다. 잘못했습니다. 과장된 연출 하에 촬영하였습니다. 잘못했습니다.
여러분 제가 잘못했습니다. 변명하지 않겠습니다. 잘못했습니다. 친정과도 같은 '아내의 맛'에 누가 되고 싶지 않았기에 자진 하차 의사를 밝혔고, 그럼에도 오늘과 같은 결과에 이른 것에 대해 진심으로 안타깝고 송구한 마음입니다.
그간 '아내의 맛'을 통해 저희 부부를 지켜봐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고개숙여 사과드립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댓글 1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