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측 "친형이 잘못 100% 인정하면 합의 가능"

박수홍 측 "친형이 잘못 100% 인정하면 합의 가능"

머니S 2021-04-08 17:30:11


개그맨 박수홍 측이 인터뷰를 통해 친형과 합의의사가 있다고 밝혀 관심이 집중된다. 박수홍의 법률 대리를 맡고 있는 법무법인 에스의 노종언 변호사는 8일 OSEN과의 인터뷰에서 "박수홍은 가족에 대한 걱정과 더불어 형과의 원만한 해결 가능성을 열어 놓고 있다. 형이 100% 잘못을 인정하면 합의를 고려한다는 입장"이라고 전했다.

노종언 변호사는 "(형이) 고소 이후 연락이 오지 않고 있다. 진정성 어린 대국민사과를 할 것을 요구한다"면서 친형의 사생활 폭로와 관련해 "횡령에 최선을 다하고 결과를 보고 나중에 생각하겠다. 악의성 보도에 대해서는 신중히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5년동안 횡령 피해 액수로 50억 원이 산정된 것에 대해선 "박수홍이 메디아붐의 주주나 대표가 아니라서 제한된 자료만 확인할 수 있다"며 "30년 중 5년, 그리고 그 중에서도 일부만 확인한 것이 50억원 정도다. 검찰의 수사를 통해 추가적인 피해가 밝혀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노 변호사는 "(박수홍은) 프로로서 본인이 맡은 바 역할을 다하고 있다. 팬과 시민들에게 약속을 지키고 싶어한다"며 "효심이 깊어 부모님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죄송스럽게 생각하고 있다"고 전했다.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8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8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