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4·7 참패에 “국민 질책 엄중히 받아들인다”

문 대통령, 4·7 참패에 “국민 질책 엄중히 받아들인다”

뉴스웨이 2021-04-08 11:34:47

문재인 대통령.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8일 ‘4·7재보궐 선거’에서 여당이 참패한 결과를 받아들이고 “더욱 낮은 자세로 보다 무거운 책임감으로 국정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의 이 같은 내용의 문 대통령의 이번 선거 관련 입장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국민의 질책을 엄중히 받아들인다. 코로나19 극복과, 민생 안정, 부동산 부패 청산 등 국민의 절실한 요구를 실현하는 데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이번 선거에서 국민의 마음을 얻는 데 부족했다. 앞으로 국민의 신뢰를 얻기 위해 헌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이 관계자는 ‘부동산 등 정책기조에 변화가 있냐’는 질문을 받고 “코로나19 극복, 경제회복과 민생 안정, 부동산 부패 청산 등이 이번 선거를 통해 국민의 절실한 요구로 나타났다. 이런 요구를 실현하기 위한 노력은 흔들림없이 계속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정부는 무거운 책임감을 가지고 코로나19 극복, 경제회복, 민생 안정, 부동산 부패청산 등을 노력해 나가겠다. 반드시 해내겠다”고 말했다.

유민주 기자 youmin@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