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민 "언론 편파적…내곡동·엘시티 꼼꼼히 따졌어야"

김종민 "언론 편파적…내곡동·엘시티 꼼꼼히 따졌어야"

연합뉴스 2021-04-08 09:39:36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최고위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최고위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최고위원은 8일 여권에 불공정한 언론 보도가 이번 재보궐선거 결과에 영향을 미쳤다는 주장에 대해 "이번 선거에서 좀 더 심했다고 본다"고 말했다.

김 최고위원은 이날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 인터뷰에서 "보궐선거에서 이런 정도였는데, 대선에서까지 '언론이 편파적이다, 그라운드 안에 들어왔다'는 느낌을 주게 되면 민주주의에 위험 요소가 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최고위원은 국민의힘에서 출마해 당선된 오세훈 서울시장의 내곡동 땅 의혹, 박형준 부산시장의 엘시티 특혜분양 의혹 등을 거론하며 "이런 점들은 언론이 꼼꼼히 따져줘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 "이게 마타도어다, 네거티브다, 흑색선전이다, 이렇게 주장하는 것들이 언론에 많이 실리면 우리 국민이 바쁜데 이런 걸 다 따질 수가 없다. 언론이 사실에 대해서만큼은 공정하게 따져줘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한편 김 최고위원은 이번 선거 패배에 대해 "많은 중도층이 '180석 여당이 오만하다, 내로남불이다, 책임을 지지 못한다'고 판단하고 심판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전통적으로 민주당 지지층이 많은 지역의 투표율이 낮은 양상을 보였다"며 "이 두 민심 모두에 응답해야 한다. 그 교집합이 뭔지 냉정히 따져봐야 한다"고 말했다.

dk@yna.co.kr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3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3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