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샷 부상' 롯데 마차도, 출혈·골절 가능성 있어 체크 필요

'헤드샷 부상' 롯데 마차도, 출혈·골절 가능성 있어 체크 필요

머니S 2021-04-07 09:35:11

경기 중 헤드샷을 당한 롯데 마차도가 큰 부상을 입진 않았지만 지속적인 검진이 필요하다고 알려졌다.

지난 6일 창원NC파크에서 NC가 롯데가 맞붙은 경기에서 예상치 못한 일이 일어나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3회 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롯데 마차도가 타석에 들어섰다. 볼카운트 2-1에서 NC 송명기가 던진 공이 마차도의 헬멧을 강타했다. 마차도는 그 자리에서 쓰러지며 고통을 호소했고 응급치료 후 곧바로 병원으로 향했다. 송명기는 규정에 따라 퇴장 당했다.

롯데 관계자는 "의식은 계속 있었다"며 "CT와 X-레이 검사 결과 골절이나 출혈은 없었지만 타박 부위 내측 공간에 추후 출혈이나 미세 골절, 신경 손상 가능성이 있어 지속적인 체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