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봉우리 아래 중랑구 면목동 핫플레이스 4

산봉우리 아래 중랑구 면목동 핫플레이스 4

에스콰이어 2021-04-03 16:00:00

식생원 면목점

@siksaengtwo @siksaengtwo @siksaengtwo
‘일정한 장소에 모여 사는 특유한 식물의 집단’. 식생원 면목점은 그 이름 뜻에 꼭 맞게 식물원 같은 아늑하면서도 이색적인 분위기가 특징이다. 눈부신 초록빛 네온사인이 반겨주는 입구를 지나 아기자기하게 꾸민 작은 규모의 가게 내부로 들어서면, 곳곳에 놓인 식물들 덕분에 싱그럽고도 따스한 자연의 에너지가 몸을 감싸듯 편안한 기분이 든다. 주방 한 켠에 빼곡히 자리한 갖가지 종류의 와인들은 원하는 당도와 맛에 따라 자유롭게 고를 수 있고, 한 끼 식사를 대신할 만큼 푸짐한 양으로 제공하는 차돌 떡볶이와 감바스 알 아히요 등의 안주 메뉴들은 저렴한 가격으로도 충분히 근사하고 멋진 저녁 시간을 선사한다.
주소 서울 중랑구 겸재로50길 46
문의 010-3355-1197
바로가기


NEVER NOT COFFEE

네버낫커피 네버낫커피 네버낫커피
네버낫 커피는 처음 가게 문을 연 작년 9월, 청명했던 가을날의 고즈넉한 풍경을 닮았다. 거리를 거울처럼 비추는 탁 트인 외관 유리창에는 ‘I WILL NEVER NOT THINK ABOUT YOU’라는 문구가 새겨져 어느 사랑시의 한 구절을 읽듯 낭만적 감성에 젖게 하고, 널찍한 내부 공간에는 각 테이블이 꽤 넓은 간격을 두고 위치해 좌석에 따라 저마다 다른 조명빛 아래서 여유로운 시간을 만끽할 수 있다. 조용한 공간 내 은은하게 스며드는 햇살을 받으며 한 모금씩 들이켜는 이곳의 향긋한 커피는 제이제이와와이낫 총 2가지 원두 종류로 이루어져 있는데, 방해받고 싶지 않은 개인의 휴식은 물론 사소한 취향까지 존중하고자 노력한 네버낫 커피만의 섬세함이 엿보인다.
주소 서울 중랑구 상봉로 17
문의 02-6956-2517
바로가기


맥거핀

@macguffin_seoul @macguffin_seoul @macguffin_seoul
서로의 몸이 닿을만치 좁고 어두운 공간. 어떤 이에게는 조금은 불편하게 느껴질지도 모르지만, 맥거핀을 자주 찾는 단골손님들은 바로 이러한 이유로 이곳을 방문하곤 한다. 별것 아닌 듯 관객의 주의를 돌려버릴 만큼 그럴싸해 보이는 ‘맥거핀’ 장치와 마찬가지로, 맥거핀 특유의 미스터리한 분위기는 영화 속 골목 깊숙한 곳에 숨겨진 비밀장소를 발견한 것 같은 색다른 재미를 전한다. 게다가 ‘지금 마시고 싶은 맛을 얘기하기’ 등 독특한 방식으로 메뉴판 위 친절하게 설명해놓은 칵테일 주문법은, 마치 특별한 이벤트를 받은 것처럼 일상의 작은 즐거움을 선물해 금세 누구든 매료될 수밖에 없게끔 한다.
주소 서울 중랑구 면목로56가길 4
문의 070-7869-8521
바로가기


장수살롱

@preppy237 @preppy237 @jangsuboutique
장수살롱에는 오랜시간 알고 지내온 친구를 만난 듯한 반가움이 존재한다. 낡은 옛 술집을 재현해놓은 것 같은 큼직한 글씨의 간판은 정겹게 인사하는 어릴 적 친구를 떠오르게 하고, 형제 가게 격인 장수 부티크를 운영하는 아내와 주인의 다정한 모습이 담긴 사진을 비롯해 귀여운 소품들로 채워 완성한 내부는 둘러보는 내내 흐뭇한 미소를 짓게 한다. 구석 자리에 앉아 두런두런 가벼운 이야기를 나누고 있으면 곧 주인이 일일이 글자를 쓰고 그림을 그려 만든 정성스러운 메뉴판을 가져다준다. 친근한 분위기에 온몸이 따뜻한 온기로 차오를 때쯤, 한 잔 가득 넉넉하게 따라주는 인심 좋은 이곳만의 글라스 와인을 마시면서 손님들은 반드시 또 한 번 장수살롱을 찾겠다고들 굳은 다짐을 하곤 한다.
주소 서울 중랑구 면목로55길 18
문의 02-432-3758
바로가기



_프리랜서 에디터 박소현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