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좌식 생활'이 불러오는 우울증과 심혈관 질환

좌식 생활'이 불러오는 우울증과 심혈관 질환

하비슈 2021-02-23 17:43:22

건강하고 활동적인 생활 습관을 갖추는 것은 다소 어려울 수 있습니다.

소파에서 일어나 몸을 움직여 땀을 내는 것은 많은 사람들이 원치 않는 힘든 활동이죠.

또는 업무 특성 상 하루에 8시간 이상 앉아 있어야 하고 체육관에 가거나 걷기 운동을 할 시간이 없는 바쁜 사람들도 있어요.

대부분의 시간을 움직이지 않고 앉아 있는 습관을 ‘좌식생활’이라고 합니다. 라이프스팬 피트니스에 따르면 하루에 적어도 150분간의 일반적인 활동 또는 75분간의 적당한 운동 시간을 확보해야 합니다. 일부 건강 전문가들은 하루에 만 걸음 이상 걷는 것이 건강을 향상시키고 비활동과 관련된 건강상 위험을 줄이는 좋은 방법이라고 제안합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전 세계인구의 60~85%가 신체활동을 즐기지 않는 것으로 추산하고 있어요. 좌식생활을 하는 것이 조기 사망의 네 번째 위험 요소라는 사실을 기억해야 합니다. 이러한 경고에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미국인들은 9년 전에 비해 하루에 한 시간 더 오래 앉아 있습니다.

좌식생활과 심혈관 질환

해외 매체 디스데이라이브 보도에 따르면 유전, 과도한 염분 섭취, 스트레스, 합병증과 같은 주요 원인 외에도 좌식생활 방식으로 인해 고혈압이 생길 수 있어요. 비활동과 함께 흡연을 할 경우 고혈압이 악화될 가능성이 매우 높죠.

비활동적인 일상은 혈압을 증가시키는 중요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심장건강 정보 관련 하트 웹사이트에 따르면 운동 및 기타 신체 활동은 심장과 순환계에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어요. 좌식생활은 과체중이나 비만을 야기하며 심장과 순환계에 추가적인 압박을 가할 수 있고 결국 심각한 건강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최근 연구는 복부 지방이 쌓이면서 허리둘레가 커지면 건강상 위험이 증가했다는 신호로 해석해도 된다고 밝혔습니다. 복부 지방은 제2형 당뇨병 발병 가능성을 높입니다. 남성은 허리둘레를 최소 35인치(88.9cm) 이하, 여성은 최소 32인치(81.3cm) 이하로 유지해야 합니다.

고혈압과 비만 외에도 비활동성은 당뇨병의 위험을 증가시킵니다.

전문 매체 베리웰헬스는 하루에 30분, 일주일에 5일간 운동을 하면 당뇨병을 예방할 수 있으며 합병증의 위험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조언했죠. 만약 활동성이 부족하면 신체가 인슐린을 적절히 조절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 이 상태를 '인슐린 내성' 또는 '인슐린 민감성'이라고 합니다.

좌식생활과 우울증

바이시클링의 보도에 따르면 미국 성인은 평균적으로 매일 6.5시간을 앉아서 보냅니다. 미국 워싱턴의과대학 연구진은 십 대의 경우 하루에 8시간 이상 앉아서 생활한다고 전했죠. 연구진은 2001년부터 2006년 사이에 5만 2,000명 이상의 어린이, 청소년 및 성인의 설문 조사 데이터를 분석해 이 같은 사실을 밝혀냈습니다.

위 연구 결과는 과도한 스크린 사용 시간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야외에서 신체활동을 하지 않는 것은신체건강뿐만 아니라 정신건강에도 영향을 미칩니다. 더 코스트랄 오소 팀은 텔레비전이나 컴퓨터 앞에 오랫동안 앉아있으면 우울감이 증가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다른 연구는 하루에 7시간 이상 앉아있는 비활동적인 중년 여성이 하루에 4시간만 앉아있는 활동적인 여성보다 우울증 증상이 나타날 확률이 3배 높다는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이러한 결과는 주로 앉아서 생활하는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도 비슷하게 나타났습니다.

활동적인 생활 방식

오랫동안 앉아서 생활해 온 경우 하루아침에 생활 습관을 바꾸는 것은 매우 어려울 수 있습니다. 하지만 신체 활동은 상당한 이익을 주기 때문에 더 활동적인 생활 습관의 가치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봐야 합니다. 베리웰헬스는 웹사이트를 통해 신체 활동이 좌식생활이 야기하는 건강상의 위험을 완화한다는 사실이 많은 연구 결과를 통해 밝혀졌다고 전했죠.

활동적인 생활습관은 간단한 산책으로 시작할 수 있습니다.

질병 연구 웹사이트 더너스헬스스터디는 매일 적어도 30분 이상 활발하게 걷거나 적당량의 운동을 하는 사람들은 갑작스런 심장사를 당할 확률이 적다고 말했습니다. 집안일을 하는 것만으로도 전반적인 건강을 증진하는 데 도움을 받을 수 있어요.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댓글 0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