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이슈종합] "악마되기 싫었어"…아역배우 출신 승마선수, 내연녀 나체사진 협박→구속영장 신청 #아역배우 #승마선수

[이슈종합] "악마되기 싫었어"…아역배우 출신 승마선수, 내연녀 나체사진 협박→구속영장 신청 #아역배우 #승마선수

톱스타뉴스 2021-02-23 15:00:17

전 여자친구에게 나체 사진을 유포하겠다며 협박한 아역배우 출신 승마선수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23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경기 부천 오정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로 국가대표 출신 승마선수 A씨의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7월 A씨는 내연관계를 맺은 B씨의 나체를 몰래 촬영한 후 같은해 12월부터 1월까지 다시 만나주지 않으면 사진과 영상을 유포하겠다고 여러차례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캡처
연합뉴스 캡처

이와관련 지난달 B씨는 "지난해 12월부터 최근까지 자신의 나체가 나온 사진과 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하며 A씨가 돈을 요구했다"며 A씨를 고소했다. 또한 A씨가 지난해 7월부터 12월까지 돈을 빌리는 형식으로 약 1억 4천만원이 넘는 돈을 빼앗아갔다고 주장했다. 

당시 SBS 보도에 따르면 A씨는 B씨에게 몰래 찍은 사진과 영상을 언급하며 자신을 만나주지 않을 경우 유포하겠다고 협박했다. 그러면서 B씨에게 "난 사진이나 영상 같은 편한 게 좋아", "맛보기만 보여줄게. 도망이라도 나오는 게 좋을 거야", "악마되기 싫었어" 등의 문자 메시지를 보냈다. 

이같은 협박에 결국 B씨는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관련 A씨는 SBS 측에 "서로 그냥 장난한 것"이라며 "악한 마음 먹었으면 다른 사람한테 보내지 왜 거기에다 보냈겠느냐"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A씨는 과거 아역배우로 활동했으며 승마 선수로 전직한 후 아시안게임 등에서 국가대표로도 활약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 2

0 / 300

댓글 2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