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골프 한국여자오픈 상금 10→12억 원…개최지도 변경

골프 한국여자오픈 상금 10→12억 원…개최지도 변경

MK스포츠 2021-02-20 09:04:58

매경닷컴 MK스포츠 박찬형 기자

DB그룹을 새로운 후원사로 맞이한 한국여자오픈골프선수권대회가 상금 규모를 늘리고 대회 장소를 바꾼다.

타이틀 스폰서인 DB그룹과 주최, 주관사인 대한골프협회(KGA)는 18일 “제35회 한국여자오픈골프선수권대회 총상금을 12억 원으로 증액하고, 대회는 오는 6월 17일부터 20일까지 나흘간 충청북도 음성군 레인보우힐스 컨트리클럽에서 개최된다”고 발표했다.

한국여자오픈은 코로나19 여파에도 총상금을 4년 만에 10억 원에서 12억 원으로 증액했다. 우승 상금도 5000만 원 늘어난 3억 원으로 책정됐다.

대회장인 레인보우힐스 컨트리클럽은 부지 297만5207㎡(약 90만 평), 27홀 규모 골프장으로 2008년 개장했다.

대회가 치러질 남(아웃)동(인) 코스는 정교한 플레이가 요구되는 코스 세팅을 특징으로 한다. 페어웨이는 서양 잔디인 켄터키 블루그래스, 러프는 페스큐로 조성되어 있어 페어웨이를 벗어나면 다음 샷이 여의치 않다.

chanyu2@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