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언니한텐 말해도 돼' 유수진, 4번의 유산 고백..."몸과 마음 무너져" #유수진 #부자언니 #연봉60억 #언니한텐말해도돼

'언니한텐 말해도 돼' 유수진, 4번의 유산 고백..."몸과 마음 무너져" #유수진 #부자언니 #연봉60억 #언니한텐말해도돼

톱스타뉴스 2021-01-14 22:00:22

유수진이 난임에 대해 언급했다.
 
(사진=SBS Plus '언니한텐 말해도 돼' 캡처)
(사진=SBS Plus '언니한텐 말해도 돼' 캡처)

14일 방송된 SBS Plus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서는 자산관리사 유수진의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유수진은 "결혼 3년차 45세 자산관리사이자 2030의 원너비, 부자언니, 연봉 6억의 수석어로 주목받는다"며 자신을 소개했다. 그러면서 유수진은 "남은 가임기간 1년을 어떻게 보내야 할까"라는 고민을 털어놨다.

유수진은 "결혼하기 전 선물처럼 임신을 하게 됐는데 10주 만에 유산이 되어 내 곁을 떠났다"며 "이후 시험관 시술을 시작했지만 3년째 시도와 실패만 반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유수진은 "아침마다 직접 배에 주사를 놓고 호르몬 약을 먹어야 하는 고통만 있다"며 "꾹 참고 있는데 제가 아이를 가질 수 있는 시간은 1년 남짓밖에 안 남았다고 하더라"고 했다. 그러면서 유수진은 "유산을 4번 하면서 몸과 마음이 다 무너져 내렸다"고 말해 모두를 안타깝게 했다.

SBS Plus '언니한텐 말해도 돼'는 매주 목요일 밤 9시 방송된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