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부산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타지 방문자 감염 잇달아(종합)

"읽는 만큼 돈이 된다"

부산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타지 방문자 감염 잇달아(종합)

연합뉴스 2020.11.21 13:50

'사회적 거리두기' 권역별 세분화 (PG) '사회적 거리두기' 권역별 세분화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타지역 방문자 등이 잇달아 코로나19에 감염되면서 부산지역 확진자가 3명 추가로 발생했다.

부산시 보건당국은 21일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명이 발생해 모두 627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625번 확진자는 감염 경로가 불명확한 624번 확진자와 접촉한 후 선별검사소에서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또 서울 거주자인 626번 확진자는 서울지역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됐다.

627번 확진자는 최근 서울을 방문한 이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나 보건당국이 역학 조사를 벌이고 있다.

최근 부산에서는 수도권 거주자 일가족 4명이 여행 도중 확진 판정을 받는 등 부산을 방문한 타지역 거주자의 확진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이달 들어 부산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40명인데 이 가운데 수도권 확진자와 연관된 사례만 23명이다.

이에 따라 시 보건당국은 관광객이 많이 모이는 지역의 식당이나 카페 등을 이용할 때 방역 수칙을 철저하게 지켜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오전 기준 부산에서는 확진자 82명이 입원 치료를 받고 있으며, 중증 환자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가격리자는 해외 입국자 2천878명과 접촉자 444명 등 총 3천322명으로 집계됐으며, 추가 이탈자는 없었다.

pcs@yna.co.kr

댓글 0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