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KBL, 거리두기 1.5단계 따라 수도권 5곳 관중 30% 운영

"읽는 만큼 돈이 된다"

KBL, 거리두기 1.5단계 따라 수도권 5곳 관중 30% 운영

엑스포츠뉴스 2020.11.17 15:36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격상(수도권 지역)에 따라 이 지역 연고를 둔 서울 삼성, 서울 SK, 고양 오리온, 인천 전자랜드, 안양 KGC 구단은 19일 경기부터 관중 입장을 30% 내에서 진행한다.

한편, 원주 DB 구단은 원주시와의 방역 협의를 통해 지난 9일부터 관중 입장을 30% 내에서 운영하고 있다.

관중 수용 비율은 방역 지침 준수 하에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하향될 때까지 30% 내에서 관람석을 운영할 방침이며 티켓 예매와 관련해 관람객 정보 확인을 위해 1인 1티켓으로 온라인 예매만 가능하다.

단, 동반인의 티켓을 구매할 시 KBL 통합 홈페이지 어플리케이션 '선물하기' 기능을 활용해 입장권 전달이 가능하다.

KBL 및 10개 구단은 올 시즌 프로농구 관중 입장과 관련해 좌석간 거리두기, 경기 관람 중 마스크 착용, 관람석 취식 금지 등 안전한 리그 운영을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댓글 0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