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2020국감] 외통위, 오늘 통일부 종합감사...'北 공무원 피격' 질의 이어질 듯

[2020국감] 외통위, 오늘 통일부 종합감사...'北 공무원 피격' 질의 이어질 듯

뉴스핌 2020.10.23 06:00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국회 외교통일위원회가 23일 통일부와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 등에 대한 종합 국정감사를 실시한다.

막바지에 접어든 이번 국감에서도 서해 공무원 피격사건 및 대북정책과 관련된 의원들의 질의가 주로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통일부가 판문점 견학을 재개하기로 해 논란이 된 만큼 이와 관련된 질문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의 통일부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0.10.08 kilroy023@newspim.com

통일부는 지난 8일 국정감사 업무현황보고에서 해양수산부 공무원 사망 사건 후속 조치와 관련해 "북한에 분명한 문제 제기를 하는 한편 사실관계 규명 및 재발 방지를 위한 남북 공동의 해법을 모색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북한의 신속한 사과 표명과 최악의 긴장 고조 불원에 근거해 재발 방지를 위한 남북 간 채널 복원을 추진하겠다"면서 "현재 추진 중인 남북 협력 사업은 보다 신중하게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외통위 위원들은 국감장에서 이인영 통일부 장관을 향해 조성길 북한 전 주이탈리아 대사대리 입국 사실 공개와 관련한 질문은 물론, 남북 및 북미관계 전망에 관한 질문을 쏟아냈다.

현장 시찰 과정에서 여야가 갈라서기도 했다. 외통위 소속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지난 16일 비무장지대(DMZ)와 남북출입사무소 등을 현장 시찰하고 서호 통일부 차관으로부터 업무보고를 받았다.

반면 DMZ 시찰에 반대한 국민의힘 의원들은 같은 날 인천 해양경찰청을 방문해 김병로 해양경찰청 차장을 만나 해수부 공무원 피격 관련 브리핑을 청취했다.

oneway@newspim.com

댓글 0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