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막판 3실점 무승부…손흥민 “경기에서 패한 것 같다” [토트넘 웨스트햄]

"읽는 만큼 돈이 된다"

막판 3실점 무승부…손흥민 “경기에서 패한 것 같다” [토트넘 웨스트햄]

MK스포츠 2020.10.19 03:24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에 무승부를 기록했다. 손흥민(28)은 경기에서 진 것 같이 슬프다고 말했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간) 웨스트햄과의 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홈경기에서 1골 1도움으로 맹활약했다. 하지만 토트넘은 3-0으로 앞선 후반 38분부터 후반 추가시간 5분까지 연속 3골을 허용했고 결국 3-3으로 비겼다.

경기 후 손흥민은 영국 BBC와의 인터뷰에서 “마음이 아프다. 어떻게 말해야 할지 모르겠다. 정말 슬프다. 경기에서 진 거 같은 느낌이 든다. 후반까지 우리는 경기를 압도했고 또 주도했다. 더 많은 기회가 있었으나 살리지 못했다. 축구는 끝까지 집중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손흥민은 경기 시작 45초 만에 골을 넣었다. 이어 전반 8분의 해리 케인의 득점을 도왔다. 이후 전반 16분 케인의 2번째 골로 일찌감치 점수를 3-0으로 만들었다.

하지만 웨스트햄은 후반 37분 파비안 발부에나가 만회골을 넣으며 반격의 신호탄을 알렸다. 이후 후반 40분 다빈손 산체스가 자책골로 2-3이 됐다. 후반 추가시간 5분 웨스트햄은 마누엘 란시니의 멋진 오른발 중거리 슛으로 토트넘의 골네트를 갈랐다.

손흥민은 “이런 일이 다시 생겨서는 안된다. 영원히 기억해야 한다. 승점 2를 잃고 말아서 너무 슬프다. 선수들은 정말 잘했고 경기를 압도하고 주도했다. 무승부는 마치 패한 거와 같은 기분이 든다”라고 아쉬워했다. dan0925@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1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