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이강인 결장-구보 퇴장, 미니 한일전은 무산…발렌시아는 1-2패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이강인 결장-구보 퇴장, 미니 한일전은 무산…발렌시아는 1-2패

스포츠한국 2020.10.19 01:31

  • ⓒ비야레알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미니 한일전’에서 두 한일 선수가 웃지 못했다. 이강인은 시즌 첫 리그 결장을, 구보 다케후사는 교체 출전했지만 퇴장을 당했다.

발렌시아와 비야레알은 18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스페인 비야레알에 위치한 에스타디오 데 라 세라미카에서 2020-2021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6라운드를 치렀다. 경기는 비야레알의 2-1 승리로 끝이 났다.

이날 경기는 이강인(발렌시아)과 구보(비야레알) 한일 유망주의 맞대결 성사에 관심이 쏠렸다. 하지만 두 선수 모두 선발 라인업에는 이름을 올리지 못했고,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이날 경기는 비야레알이 먼저 주도권을 잡았다. 전반 6분 페드라자가 박스 안에서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알카세르가 이를 성공시키며 앞서 나갔다.

하지만 발렌시아도 가만히 있지 않았다. 비야레알에 계속 밀리는 모습을 보였던 발렌시아는 전반 37분 게데스가 박스 바로 앞에서 오른발 빨랫줄 슈팅으로 비야레알의 골망을 가르며 동점골을 성공시켰다.

전반을 1-1로 마친 두 팀의 균형은 후반 24분에 깨졌다. 올 시즌 발렌시아에서 비야레알로 이적한 파레호가 친정팀을 상대로 데뷔골을 터트리면서 2-1 승리를 확정지었다. 파레호는 친정팀 예우로 세레모니를 하지 않았다.

한편, 일본인 선수 구보는 후반 19분 교체 투입됐으나 후반 27분 경고에 이어 추가시간 옐로우 카드를 한 장 더 받으며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했다. 이강인은 결장했다.

댓글 0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