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인제로 향하는 국도에 감응신호시스템 연장…'15분가량 단축'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인제로 향하는 국도에 감응신호시스템 연장…'15분가량 단축'

연합뉴스 2020.10.18 11:33

국도변에 만개한 코스모스 국도변에 만개한 코스모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수도권에서 국도를 이용해 강원 인제로 향하는 시간이 15분가량 단축될 전망이다.

인제군은 북면 용대리 구간인 국도 46호선에 감응신호시스템을 연장 구축한다고 18일 밝혔다.

앞서 군은 지난해 14억3천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국도 44호선 동홍천∼북면 한계삼거리 구간에 13개의 감응신호시스템을 구축했다.

올해는 북면 한계삼거리∼용대리까지 19㎞ 구간에 7개의 감응신호시스템을 추가 설치한다.

이는 서울∼양양고속도로 개통 이후 감소한 44번과 46번 국도 이용률을 높이고, 침체한 국도변 경제 활성화를 위한 방안으로 추진됐다.

이를 위해 2021년 국토교통부 공모사업 등 6억3천만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감응신호시스템이 연장 구축되면 수도권에서 국도 44·46호선을 이용해 속초로 향하는 시간이 15분가량 단축된다.

인제군 관계자는 "여름 성수기 등 서울∼양양고속도로 병목현상 해소는 물론 국도를 이용한 이동 시간도 크게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서울∼양양고속도로 개통 후 침체한 국도변 상경기가 다시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국도변에 만개한 코스모스 국도변에 만개한 코스모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jlee@yna.co.kr

댓글 0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