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삼성SDI, 백일장으로 임직원 마음 방역 나서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삼성SDI, 백일장으로 임직원 마음 방역 나서

아이뉴스24 2020.10.18 09:00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삼성SDI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를 주제로 한 비대면 백일장을 진행했다.

삼성SDI는 최근 사내 소통 채널인 SDI톡 통해 '희망은 우리 안에 있어요'라는 캐치프레이즈를 걸고 자작 시 및 삼행시 부문에서 비대면 백일장을 개최, 200여 명의 임직원들이 작품을 제출했다고 18일 발표했다.

백일장에 접수된 시에는 ▲코로나19 상황을 함께 이겨 내자는 '희망' ▲'일상' 속 마스크와 소독의 중요성 ▲ 존재 자체에 대한 '감사' 등 다양한 메시지가 녹아 있었다.

삼성SDI 백일장 수상자 (왼쪽부터) 삼성SDI 김현선프로, 장경호 프로 [삼성SDI ]

임직원들의 백일장 심사는 풀꽃 시의 나태주 시인과 고두현 시인이 진행했다. 나태주 시인은 최근 삼성SDI 임직원들에게 "마스크 안쪽은 '나'를 위한 배려이고 바깥쪽은 '너'를 위한 부분이에요. 마스크를 쓰는 행위 자체가 '너와 나의 합작'인 거죠"라며 마스크가 물리적 방역은 물론 마음의 방역을 위해서도 매우 소중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 고두현 시인은 창립 50주년을 맞은 삼성SDI에 '별을 쏘아 올리는 거인'이라는 축시를 전해 많은 임직원들의 가슴에 여운을 남긴 바 있다.

두 시인이 이번 백일장의 자작 시 부문 최우수작으로 선정한 작품은 소형전지사업부 장경호 프로의 '아들에게 쓰는 편지'였다. 이 수상작은 코로나19로 인해 맘껏 뛰어놀지 못하는 자녀에 대한 안타까운 심정을 진솔하게 담았다는 평을 받았다.

또 '코로나' 삼행시 부문에서는 최우수작으로 소형전지사업부 김현선 프로의 작품이 선정됐다. 코로나19 상황이 빠르게 종식되길 바라는 메시지를 재치있게 풀어낸 것으로 평가받았다.

전영현 삼성SDI 사장은 "희망을 가지고 서로를 격려하며 코로나19를 이겨 내고 있는 임직원들의 염원을 읽을 수 있었다"며 "코로나19를 다 함께 잘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댓글 0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