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오! 삼광빌라!’ 진기주·이장우, 첫 만남부터 의견충돌 “각자 영역에서 충실하자”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오! 삼광빌라!’ 진기주·이장우, 첫 만남부터 의견충돌 “각자 영역에서 충실하자”

MK스포츠 2020.09.19 20:21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오! 삼광빌라!’ 진기주, 이장우가 의견 충돌을 빚었다.

19일 오후 첫 방송된 KBS2 새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에는 이빛채운(진기주 분), 우재희(이장우 분)이 공사현장에서 처음 만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빛채운은 벽을 뚫고 있는 인부에게 “여기 벽을 뚫으면 안된다”며 제지하고 있었다. 이를 본 우재희는 상황을 파악했고 인부에게 “서두르자, 오늘 안에 끝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빛채운은 자신의 경고를 무시하는 우재희에게 “여기 이거 뚫으면 완전 물바다 된다”라고 소리쳤다.

그의 말에도 우재희는 “얘기하는 거 보니 어깨너머로 배웠나본데 이거 무려 4번이나 수정된 거다”며 도면을 보여줬다.

그러면서 “각자 영역이나 충실합시다. 쌩쇼는 하지 마시고”라고 덧붙였다.

자신의 말은 들은 척도 안하는 우재희에게 이빛채운은 “보니까 완전 FM대로 가는데 경고했다”라고 말한 뒤 자리를 떴다. jinaaa@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