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명품 바리톤 채승기, 파격적 음악 평전 ‘막장 클래식’출간

"읽는 만큼 돈이 된다"

명품 바리톤 채승기, 파격적 음악 평전 ‘막장 클래식’출간

스포츠경향 2020.09.17 11:05

클래식 음악 작가겸 명품 바리톤 채승기가 ‘막장(1막 2장) 클래식’(디지털 북스 간)이라는 파격적 음악 평전을 출간했다.

바리톤 채승기의 클래식 대중화를 향한 과감한 첫 행보다.

채승기는 또한 출판기념으로 올하반기 크로스오버 콘서트와 대중가요 음원제작을 기획중이다.

‘막장(1막 2장) 클래식’의 주제는 “광부들에게 위험한 ‘막장’이 고귀한 삶의 현장인것처럼 한곡의 작품을 세상에 내놓기위해 비좁고 답답한 방에서 보내는 작곡가들의 삶과 비슷하다”는 것. 베토벤, 모차르트, 바그너 등 고결하게만 알던 음악 거장들의 지극히 인간적인 에피소드들을 시시콜콜하게 파헤친다.

채승기는 미국 3대 명문 음대 존스 홉킨스 대학교 피바디 음대 전액 장학생 출신이며, 메트로 폴리탄 컴피티션 파이널리스트 입상자로, 최근 ‘채승기의 톡클래식’이라는 브랜드 콘서트 등 화려한 스펙의 성악가이다.

그런데 ‘막장 클래식’은‘숭고한’ 음악가들도 먹고, 마시고, 자고, 사랑하고, 싸우고, 결국에는 죽는 사람과 다를 바가 없듯이, 기존에 갖고 있던 클래식 음악과 음악가들이 고상하다는 편견에 정면으로 도전한 내용들이다.

한편 채승기는 ‘봄날은 간다’같은 전통가요가 최애창곡이며, 로시니의 ‘라단자’를 부를때는 속사포같은 파를란도(parlando)로 래퍼로서의 능력까지 드러낸다.

최근 신성우의 매니저로 잘알려진 이동호 대표의 문화예술전문기획사 DH아레나와 전속 계약을 한것도 크로스오버에 대한 의지를 나타낸 것이다.

<강석봉 기자 ksb@kyunghyang.com>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