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맛남의광장' 블랙핑크 지수 '백종원 팬, 출연 자청했다'

"읽는 만큼 돈이 된다"

'맛남의광장' 블랙핑크 지수 '백종원 팬, 출연 자청했다'

일간스포츠 2020.09.16 18:40

 
 
 
블랙핑크 지수가 '만남의 광장'에 출격한다.  
 
17일 방송되는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블랙핑크 지수가 단독으로 예능 나들이에 나서 눈길을 끈다. 
 
이날 방송에서는 국내 최대 시래기 주산지로 알려진 양구군의 시래기가 코로나19로 인한 소비 위축으로 위기에 처했다는 소식을 전한다. 삶고 불리기까지 해야 하는 번거로움 때문에 소비자들이 점차 시래기를 찾지 않고 있다고. 
 
백종원과 김희철은 재고를 확인하기 위해 양구군 농협을 방문했다. 백종원은 저장고 입구부터 쌓여있는 45톤의 재고량에 놀란 모습을 보였다. 직원은 불리면 5배 늘어나는 건시래기의 특성상 실질적 재고는 200톤이라고 해 백종원을 또 한 번 놀라게 했다.
 
백종원과 김희철은 시래기 농가도 살펴봤다. 이후 두 사람은 농민이 차려준 시래기 한상을 맛봤다. 시래기를 먹지 않는다던 김희철은 “시래기가 이렇게 맛있는 줄 몰랐다”며 밥을 리필 하는 등 시래기 앓이에 빠져 눈길을 끌었다. 그런 김희철은 시래기 홍보에 의지를 다졌다.
 
역대급 게스트도 등판한다. 주인공은 글로벌 아이돌 블랙핑크의 지수. 지수는 "평소 백종원 영상을 보고 레시피를 따라 한다"며 팬심을 드러냈다. 
 
‘맛남의 광장’에 단독 출연하게 된 이유를 묻자 지수는 "제가 나가고 싶다고 했다”며 처음으로 직접 예능 출연 요청을 한 사실을 고백했다. '맛남의 광장’에 출연하고 싶었던 이유로 좋은 취지와 맛있는 음식을 꼽으며 애청자임을 인증하기도 했다.
 
숙소에 도착 후에는 점심 식사 준비가 시작됐다. 요리 보조로 나선 지수는 백종원 특유의 말투를 따라하며 사랑스러운 예능감을 뽐냈다. 이 과정에서 요리 도중 멤버들이 흥얼거리는 ‘뚜두뚜두’를 들은 백종원은 지수에게 “너희 노래 맞지?“라며 아는척 했다. 
 
평소 연예인을 잘 모르던 백종원이 블랙핑크 노래를 알자 모두가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고. 백종원은 "해외에서 한글 가사와 함께 모니터에 나오는 블랙핑크를 보고 뿌듯했다"며 지수를 향해 아빠 미소를 지어 보였다는 후문이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댓글 0

0 / 300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