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카카오게임즈·위메이드, 모바일 신작 ‘미르4’ 사업 제휴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카카오게임즈·위메이드, 모바일 신작 ‘미르4’ 사업 제휴

일간스포츠 2020.09.16 18:40

카카오게임즈 남궁훈 대표(왼쪽)와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

카카오게임즈 남궁훈 대표(왼쪽)와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

카카오게임즈와 위메이드가 모바일 신작 ‘미르4’의 성공을 위해 손을 잡았다.  

 
카카오게임즈와 위메이드는 16일 신작 모바일 MMORPG ‘미르4’의 사업을 위해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위메이드의 하반기 출시작 ‘미르4’의 사전 예약과 정식 오픈을 위해 전방위적 마케팅 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카카오게임즈가 보유한 소셜 마케팅, 사전 예약 광고 등 마케팅 솔루션을 통해 공동 프로모션을 기획, 이용자 확보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향후 ‘미르4’ 마케팅을 시작으로 양사의 역량을 집중해 모바일 사업 경쟁력을 확보하는 등 긴밀한 관계를 이어 나갈 것”이라며 “‘미르 IP’와 카카오플랫폼 연결로 고도화된 게임 맞춤형 마케팅도 다양하게 선보일 방침이다”고 말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미르4’의 우수한 콘텐트와 카카오게임즈의 플랫폼 경쟁력이 더해지면 시장 경쟁력 확보는 물론,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성공적인 게임 출시를 위해 이용자 층을 세분화한 밀도 높은 마케팅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고 했다.
 
‘미르의 전설2’는 2000년 한국 시장에 첫 선을 보였으며 중국 내 약 9조4000억원 규모의 ‘전기(미르의 전설2 중국명)류’ 게임 시장을 대표하는 IP로 성장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