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농식품부, 여름휴가 농촌여행 30% 할인 지원

"읽는 만큼 돈이 된다"

농식품부, 여름휴가 농촌여행 30% 할인 지원

메디컬월드뉴스 2020.08.02 01:10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가 7월 27일부터 농촌관광 할인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농촌관광할인지원사업은 농촌체험휴양마을, 관광농원 등 농촌관광지를 방문한 여행객의 이용금액 30%를 할인 지원(최대 3만 원)해주는 사업으로 3차 추가경정예산에 반영됐으며, 총 지원규모는 18억 원이다.


여름 휴가철을 맞아 농촌관광을 계획하고 있거나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7월 27일부터 농협·신한·현대 3개 카드사의 누리집이나 앱을 통해 농촌관광 할인 이벤트 참여를 신청할 수 있고, 3개 카드사를 통해 선착순 6만 명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할인 대상자로 선정된 경우 전국 약 1,700곳의 지정된 농촌 관광지[농촌체험휴양마을, 관광농원, 농촌융복합산업인증사업자, 교육농장, 낙농체험목장 중 사업참여 업체 지정 (개별업체 정보는 ‘농촌여행 웰촌’에서 확인 가능)]를 방문해 이벤트 신청 카드사의 카드로 숙박, 체험프로그램 이용, 농특산물 구매 등 이용금액을 결제하면 결제금액의 30%를 청구할인 또는 캐쉬백 형식으로 최대 3만 원까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농식품부는 농산촌 관광 활성화를 위해 농진청, 산림청, 농협과 합동으로 ‘농촌에서 여름휴가 보내기’ 캠페인을 추진하면서 다양한 프로그램과 홍보사업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다양한 직업과 연령대의 사람들과 블로거 등을 대상으로 농촌관광 체험단(3,000명)을 운영하여 농촌관광 수요층을 확대하고, 치유, 거리두기 여행 등 최근 여행 트렌드를 반영해 농촌관광 우수 콘텐츠를 지속 발굴·홍보하고, 농촌관광의 새로운 프로그램 개발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농진청은 안전과 위생관리가 뛰어난 농가맛집, 농촌교육농장 등 219개소를 ‘농촌관광 클린사업장’으로 선정했고, 식사·숙박·체험·지역 명소를 연계한 농촌관광패키지상품 ‘우리농촌갈래?’를 출시하고 판매를 지원하고 있다.
산림청도 자연휴양림, 치유의 숲 등을 활용한 산림교육치유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숲과 지역문화를 만끽하는 ‘우리숲여행 참가자를 모집한다. 우수 산촌생태마을에서는 ‘코로나지만 괜찮아, 청정한 산촌으로 GO~GO~이벤트를 통해 숙박비를 지원한다.
농협은 농가에서 숙식하면서 농사, 생활, 문화체험과 마을 축제에 참여할 수 있는 ‘농촌·문화·관광’이 결합된 농촌체험 여행프로그램인 팜스테이(FarmStay)를 운영 중이다.


농식품부 김보람 농촌산업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야외, 거리두기 여행, 걷기, 치유 등 농촌 관광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으며, 많은 국민들이 이번 여름 휴가는 안전수칙을 지키면서 가족과 함께 청정농촌에서 코로나로 지친 심신을 달래고, 치유와 힐링의 시간을 갖기를 기대한다”며, “안전한 농촌여행을 위해 지자체와 함께 농촌관광시설에 대한 안전 및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메디컬월드뉴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