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불타는 청춘' 윤기원→강경헌에 고백, 기억 못하는 이유가…'바로 까였다'

"읽는 만큼 돈이 된다"

'불타는 청춘' 윤기원→강경헌에 고백, 기억 못하는 이유가…'바로 까였다'

데일리한국 2020.07.01 10:33



배우 윤기원이 과거 강경헌에게 대시를 했다고 밝혔다.

30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배우 윤기원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윤기원은 "촬영 갔다 점심시간에 설렁탕을 먹었다. 불현듯 툭 '나랑 한 번 사귀어보지 않을 테요?'라고 던졌다. 바로 까였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경헌이 이를 기억하지 못하자 윤기원은 "기억 안날 거다. 장난스럽게 해서"라며 사과했다.

두 사람은 지난 지난 2008년 KBS2TV 드라마 ‘대왕세종’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한편 강경헌은 올해 나이 46세이고 윤기원은 50세이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