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이태원클럽 확진 학원강사에게서 수강생·학부모·동료 8명 감염

이태원클럽 확진 학원강사에게서 수강생·학부모·동료 8명 감염

연합뉴스 2020.05.13 09:23

인천 2차 감염 확산…박남춘 시장, 오늘 긴급 기자회견

이태원 클럽 관련 코로나19 확산 (PG) 이태원 클럽 관련 코로나19 확산 (PG)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최은지 김상연 기자 = 서울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학원 강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이후, 그와 직간접적으로 접촉한 학생들과 학부모, 동료 강사가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천시는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102번 확진자 A(25·미추홀구)씨와 연관된 확진자가 8명 추가됐다고 13일 밝혔다.

추가 확진자 8명은 동료 강사 1명과 학생 6명과 학부모 1명으로, 미추홀구 보습학원에서 강사로 일하는 A씨와 직간접적으로 접촉한 이들이다.

미추홀구에서는 A씨와 같은 학원에서 일하던 동료 강사 B(20·남)씨, 학원 수강생인 C(16)군과 D(19)양 등 고교생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연수구에서는 A씨로부터 과외를 받는 E(13)양과 E양의 어머니(46) 등 2명도 양성 판정을 받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중구에서도 A씨가 일하는 학원에 다니는 1학년 여고생 3명이 모두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방역당국의 초기 조사 땐 본인이 학원 강사라는 사실을 알리지 않고 무직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천시는 확진자들의 이동 경로를 중심으로 방역을 강화하며 추가 접촉자가 있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날 8명의 확진자가 추가되면서 인천 누적 확진자는 115명으로 늘어났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이날 오전 10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방역 대책을 발표할 계획이다.

chamse@yna.co.kr

댓글 65

0 / 300

댓글 65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