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으면 ‘국립현충원’에 묻힌다…”…’신천지’ 교주 이만희, 박근혜로부터 ‘국가유공자’ 인정받았다

“죽으면 ‘국립현충원’에 묻힌다…”…’신천지’ 교주 이만희, 박근혜로부터 ‘국가유공자’ 인정받았다

연애공부 2020-02-29 21:37:28

코로나19가 국내에서 무려 3000여명에 육박하는 확진자를 발생시키면서 사람들의 불안과 공포가 점점 고조되고있다. 

 

그 중심에 있는 신천지에 대한 관심이 어느때보다 높아지고 있는 추세다. 

 

이만희 이미지 검색결과 연합뉴스

이와중에 신천지 총회장 이만희가 국가유공자라는 이야기가 나와 네티즌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만희의 국가유공자증서 사진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글에는 지난 2015년 박근헤 전 대통령으로부터 받은 ‘국가유공자증서’사진이 그대로 담겨있었다. 

 

온라인 커뮤니티

 

국가유공자증서에는 ‘대한민국의 오늘은 국가 유공자의 공헌과 희생위에 이륙된 것”이라며 ‘이를 애국정신의 귀감으로서 항구적으로 기리기 위하여 이 증서를 드립니다’고 적혀있었다. 

 

국가유공자증서에 적힌 이만희의 생년월일이 프로필상의 생년월일과 완전 일치해 논란이 되고있다. 

 

이 사진이 조작인지 실제인지에 대해서는 아직 정확히 알려진 것이 없지만 신천지는 “총회장님은 6.25 참전용사다”고 주장한 바 있다. 

 

신천지 이미지 검색결과 연합뉴스

게시글을 접한 네티즌들은 “미쳤다. 이 사태 만들고 죽으면 국립현충원;;”, “정말 말도 안된다”, “다시 회수해야하는거 아니냐”등의 반응을 보였다. 

Copyright ⓒ 연애공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206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206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